마누라 초대남한테 하루 대여해줬다.Ssul

조회 수 34464 추천 수 17

알고지낸지 반년정도 된 동생인데 계속 셋이서 보다가 하루만 빌려달라하길래 마누라한테 슬쩍 물어보니 첨엔 미쳣냐하더니 뭘해도 상관없냐하더라 ㅋㅋ

난 너만 괜찮으면 상관없다니까 마지못해 오케이하는척 하더라 속으론 존나 좋으면서 ㅋㅋ

사실 오래 동생이랑 연락하고 만남지속하는게 동생이 나랑 마누라가 원하는대로 잘 맞춰주는것도 있는데 몸이랑 물건이 꽤 준수함ㅋㅋ 암튼 동생한테 중간중간 진행상황 톡으로 알려주기로 합의보고 대여해줌

나야 그냥 아재체형에 자지도 보통크기에 휴지심에 들감 ㅜㅜ 근데 동생은 자기말로는 풀발하면 16정도되고 휴지심에 안들어간다던데 딱봐도 존나 두껍더라

그래도 마누라 보지가 내가 넣어도 좀 쪼이는편인데 첨 초대했을때 동생이 박아주니 안움직여도 지혼자 느끼면서 벌벌떨드라 동생도 존나 쪼인다고 좋아하고 ㅋㅋ 몇번 안움직였는데 존나 느끼길래 보지 슬쩍 보니까 하얀 보지물이 존나 나오더라 굵어서그런지 보지도 존나 꽉차보이고 ㅋㅋ 둘이 속궁합 엄청 잘 맞는거같았음 동생 가고나서 나랑 톡하는데 보지 너무 맛있다고 계속 칭찬하더라 ㅋㅋ

암튼 오늘 동생 휴가뺏다고 어제저녁에 퇴근하고 마누라 데리러옴ㅋㅋ그전에 톡하면서 동생이 하고싶은거 있다길래 뭐냐니까 야노 골든 배달노출 이런거 해보고싶다더라 ㅋㅋ 나도 못해본것들인데 시부르... 난 상관없다고 강제로 하진말고 니가 마누라 꼬드겨서 오케이하면 하라고했음

야노할꺼니까 안에 안입고 겉옷만 입고가랫는데 내가 입어달라햇음 미쳣냐햇을텐데 동생이 부탁한거라니까 미쳤냐곤하는데 입고잇더라 ㅋㅋ동생이주문한대로 노브라 노팬에 밑트임스타킹만 입히고 힐 신겨서 그위에 패딩코트 무릎위까지 오는길이에 슬림한거만 입혀서 내보냈다 동생한테도 미리 말해주니 존나좋아함 마누라 배웅해준다고 같이 엘베타고 내려가기전에 보지한번 만져보니 씨발 개홍수터짐 입보지에 좆물한발 쏴주고 보내고싶엇는데 동생기다려서 걍 내려감 ㅜㅜ

동생 기다리고있는데 차는 처음봤는데 아우디A4 타고왔더라..니차냐니까 부모님이 사줫다고함ㅋㅋ 집이 좀 사나보더라.. 씨발 난 아반떼타고다니는데.. 부럽더라 새끼 ㅜㅜ 암튼 거기서 동생한테 마누라 넘겨주고 혼자 집에 올라오는데 기분은 이상한데 좆은 터질꺼같더라 ㅋ

그 이후엔 중간중간 동생이랑 톡 주고받고 사진이랑 영상 중간에 보내줌 ㅋ 차에 태우자마자 겉옷 벗긴채로 갔다더라 난 바로 모텔데려갈줄 알았더니 드라이브하고 델꼬가서 영화보러 갔더라 영화관 건물 비상계단에서 마누라 겉옷 벗겨서 야외노출한거 찍어서 보내주던데 마누라 얼굴이 존나 행복해보였음..그거보면서 1차 쌀뻔함

암튼 그렇게 영화보러들어가서 영화는안보고 마누라 젖탱이랑 보지 존나 주물렀는데 신음소리내서 쪽팔렸다더라 ㅋㅋ 마누라가 지금 바로 나가자고 존나 애원해서 영화중간에 걍 델꼬 나감 ㅋㅋ 편의점에서 술 좀 사고 텔 들어갔는데 들어가자마자 마누라가 존나 달려들어서 한번했다고 톡왔더라 ㅋ 근데 동생이 형 미안한데 노콘으로 했어요 그러길래 왜 그랬냐니까 마누라가 콘끼지말고 박아달라했다더라.. 원래 초대할때도 나만 노콘이고 다른남자는 무조건 콘끼고했는데.. 혹시 어디쌌냐고 물어보니까 마누라가 안에싸도된다해서 질싸했다고 보지에서 좆물 흘러내리는사진 보내주더라.. 피임약 복용중이라 질싸해도 상관없긴한데 뭔가 배신감도 들고 엄청 꼴리더라..

사진보면서 바로 폭딸칠뻔했지만 혹시나 현탐올까바 겨우겨우참음 ㅜ 동생한텐 마누라가 오케이하면 괜찮다고 했는데 동생이 계속 미안하다하더라 ㅋㅋ 오늘은 니여자니까 마누라 허용범위안에선 니맘대로 해도된다고 쿨한척 답장해줌.. 동생이 감사하다고 잘 돌려보내드린다고 하더라 ㅋㅋ 사진 계속보는데 허연보지물이 거품처럼 아예 똥구멍쪽으로 흘러서 엉덩이골까지 흘러내려있고 구멍은 존나 크게 벌어진채로 안에서 누런좆물이 나오고있더라 이때까지 마누라 돌려봤지만 이번만큼 흥분된적은 처음이었음

암튼 둘이서 사간 술 까고 섹스하고 뒹굴고 노는거같았음 동생은 중간중간 톡이랑 사진이나 영상보내주고..ㅋㅋ 마누라가 술을 잘 못하는편인데 동생이 누님 술 잘드시네요라면서 영상보내줬는데 욕실에서 동생이 서있고 마누라가 앞에서 무릎꿇고 자지 존나 맛있게 빨고있고 동생이 자기 가슴에 맥주흘려보내니까 오줌처럼 자지끝으로 흘러내려가는거 마누라가 입벌린채로 받아먹더라 그리고 동생이 입에 머금고 마누라 머리채잡고 뒤로 제껴서 얼굴에 흘려주니까 입벌린채로 혀내밀고 신음소리내면서 받아먹음ㅋㅋ마누라 취했을때 얼굴이있는데 이미 술좀취했을때 얼굴이더라ㅋㅋㅋ

그리고 동생이 형 성공했다고 영상보내주는데 씨발 골든 하는 영상이었음ㅋㅋ 난 못해본건데 동생한텐 다 해주더라 마누라년 ㅜㅜ 그대로 욕실에서 찍은거같던데 마누라는 눈풀린채로 입벌리고 혀 내밀고 있고 동생이 싼다 하더니 얼굴에 바로 싸기시작함ㅋㅋ

근데 오줌발이 존나 쎄더라 마누라가 못받고 찡그리면서 고개돌리니까 동생이 오줌끊고 니남편 보여줄꺼니까 똑바로받아 라고 하더라 ㅋㅋ 분명히 집앞에서 보낼때까진 누나라고 하더니.. 어느새 말 놓고 있더라 그리고 마누라가 다시 입벌리고 혀내미니까 또 싸주는데 이마부터 시작해서 코 쪽으로 가더니 입에 쏴 넣는데 욕실안에 입에 오줌차는소리가 울리더라 ㅋㅋ 술먹어서 그런지 계속 싸는데 꼴꼴꼴꼴같은 소리 존나남 그러다가 오줌발로 목젖을 쳤는지 꼴깍하면서 목넘기는소리들리더니 마누라 기침 존나하더라 ㅋㅋ

그리고는 영상끝나고 마누라가 징징대서 영상은 못찍었는데 오줌이 계속나와서 얼굴이랑 젖탱이랑 온몸에 다 뿌려줬다고 하더라 ㅋㅋ 마누라 말 잘듣는다고 존나 좋다하더라 ㅋㅋ난 골든에 충격받아서 살살해주라고했음 네 ㅋㅋㅋㅋ 하는데 신난거같더라

그리고 한두시간 연락없다가 12시쯤 다되서 배달노출시켰다고 영상보내주더라 ㅋㅋ 다 벗기고 마누라한테 자지 존나 빨게하다가 배달오니까 그대로 가서받게하더라 마누라는 술 좀되서 그런지 부끄러워하지도않고 잘하더라 계산끝내고 배달온거 놔두고 다시와서 자지빠는데 동생도 꼴렸는데 마누라 머리채잡고 목구멍에 거칠게 박아대더라 목구멍에서 찔꺽찔꺽거리는데 마누라는 존나 열심히 빨아줌 그리고 동생이 입에 싼다하고 싸는데 좆물 입으로 받고 그대로 청룡열차 해주더라 ㅋㅋ 그리고는 동생찍고있는데 쳐다보더니 웃으면서 좆물삼킴ㅋㅋㅋㅋㅋ 동생이 씨발 맛있어? 하니까 네 라고 존댓말로 대답하더라 ㅋㅋ골든보고 폭딸쳤는데 이거보고 다시 풀발기됨..

난 아침일찍출근해야되서 존나 두번째 폭딸치고 궁금한데 잤음 ㅜㅜ 잠도 잘 안오더라

아침에 출근준비하면서 폰보니까 영상이랑 사진 몇번 더 보냈더라 거의 밤새 섹스하고 동틀때즘 잔거같았음

그리고 아까 점심시간쯤 퇴실했는데 마누라 하루만 더 빌려달라고 부탁하길래 순간 존나 고민하다가 오케이해줬다.. 마누라도 하루 더 놀고싶다길래.. 걸레같은년 ㅜㅜ

초대하기까지 꼬시느라 힘들었는데 시작이 어렵지 하고나니까 지가 더 밝히는거같음... 존나 꼴려서 썰풀어봤다 흑.. 쓰는데도 풀발기되노..오늘도 혼자 딸딸이나 쳐야겠음

댓글33
  • 익명_322158 2017.02.14 14:53

    꼴렷다 ㅇㅂ

  • 익명_490835 2017.02.14 14:53

    꼴렸다. ㅇㅂ줄께.

  • 익명_420523 2017.02.14 14:57

    소라넷이 망하니 별의별 병신이 오네

  • 익명_636691 2017.02.15 21:3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익명_24008 2017.02.14 15:08

    감성 주작소설이지만 잘써서 섯다

  • 익명_171571 2017.02.14 15:09

    김작가 더써줘

  • 익명_298090 2017.02.14 15:10

    ㅋㅋ 꼴려서ㅇㅂ는 준다

    담번엔 후장따는것도올려라

  • 익명_396401 2017.02.14 15:21

    개꼴렷네 ㅋ

  • 익명_867591 2017.02.14 15:23

    꼴려서 ㅇㅂ 시발..

  • 익명_176954 2017.02.14 15:28

    자기 마누라가 남이랑 하는걸 보고 딸치는 새끼들 심리는 뭐냐?

    언제든 섹스하고싶으면 할 수 있을텐데. 그리고 남이랑 뒹구는거 보면 쳐죽이고 싶은게 보통 사람 마음 아님?

    나로서는 정말 이해가 안되지만 뭐 취향은 존중한다.

  • 익명_508085 2017.02.14 15:35

    나도 초대좀

  • 익명_396401 2017.02.14 15:37

    나는 동생에 감정이입해서 마누라 따먹는 그런 재미를 느꼈다 좋은 글이었다. 크 내가 동생이라면 남편 속으론 엄청 깔볼듯

  • 익명_363625 2017.02.14 15:55

    그 동생은 너를 개좆병신으로 볼듯 ㅋㅋ

  • 익명_877580 2017.02.14 16:36

    마누라 빌려줄자신은 있고??

  • 익명_363625 2017.02.14 16:38

    ntr은 정신병이다 병신아...

    장애인새끼 아니랄까봐 상남자 이지랄하고있노

  • 익명_877580 2017.02.14 16:43

    정신병이라는 팩트는??
    너가 못하면 정신병이지?? 그러니깐 너가 병신인거야 ㅋ

  • 익명_9537 2017.02.14 16:45

    뭔 팩트거려 미친새끼가

    근친,게이도 정신병 아니라고 할새끼네

    ㅉㅉ 못배우고 천박하니 정신상태가 그따구지 병신아 ㅋㅋ

  • 익명_877580 2017.02.14 16:49

    결국에 팩트도 제시못하잖아 ㅋㅋ
    그럼 근친, 게이 이게 정신병 부류에 들어가는거냐?
    몰라묻는다..넌 나보다 좀 배운듯 하니 얘기좀 해줄래?/ 응?? ㅋ

  • 익명_232474 2017.02.14 18:52

    심리학적으로

    성 장애로 분류되어 있긴 함.

    근친 동성애 네토같은 것들. 네토의 경우는 성도착증의 한 종류로 분류되어 있다.

    성도착증은 예로 들어 페도필리아나 노출증, 수간 같이 종류가 많음

  • 익명_561162 2017.02.14 20:53

    자랑이 아니라 정신병이라고 이사람아

  • 익명_877580 2017.02.14 16:35

    상남자..ㅇㅂ

  • 익명_594311 2017.02.14 16:45

    지랄도 풍년ㅋ

  • 익명_343038 2017.02.14 17:42

    그동생이랑 바람나도 괜찮냐?

  • 익명_973158 2017.02.14 17:49

    저것보다 더 크면 플러스인가

  • 익명_678207 2017.02.14 17:51

    초대남 줄 서봅니다.

  • 익명_3298 2017.02.14 22:05

    이제 동생과 너의 아내는 ...ㅅㄱ

  • 익명_750979 2017.02.14 22:11

    와 시발 이런 새끼들이 진짜있구나...

  • 익명_28595 2017.02.15 00:19

    서울이면 줄서봅니다 .

  • 익명_336405 2017.02.15 01:01

    와이프 합법바람 피라고 오히려 남편이 밀어주노 ㅋ

  • 익명_479466 2017.02.15 01:29

    와이프 보지팔이 시켜봐라ㅋㅋㅋㅋㅋㅋ

  • 익명_171112 2017.02.15 11:33

    캬.. 난 언제쯤가능하려나

  • 익명_519476 2017.02.15 23:25

    병신 와이프 여관바리나 출근시켜라 ㅋㅋㅋ

  • 익명_210464 2017.02.16 04:22

    몇명 못낚았노 다음엔 다른소재로 좀 더 실감나게 써봐야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07 익명_503554 2017.03.27 1904
506 익명_32007 2017.03.24 1297
505 익명_127963 2017.03.23 1310
504 익명_369784 2017.03.17 766
503 익명_666766 2017.03.14 830
502 익명_948487 2017.03.12 956
501 익명_779224 2017.03.10 2085
500 익명_778262 2017.03.09 646
499 익명_7001 2017.03.07 4019
498 익명_992933 2017.03.01 1978
497 익명_109440 2017.02.28 1221
496 익명_21084 2017.02.21 2334
495 익명_839415 2017.02.20 920
494 익명_332673 2017.02.15 1272
> 익명_210464 2017.02.14 34464
492 익명_360869 2017.02.11 3495
491 익명_740399 2017.02.10 4319
490 익명_771827 2017.02.09 3309
489 익명_837404 2017.02.07 392
488 익명_94959 2017.02.02 2656